Bookmark and Share

예전에는 편지를 쓰고 우표를 붙이고 빨간우체통에 넣어 편지를 보냈었다.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이런식으로 편지를 보내본것은 손가락안에 꼽을 만큼
횟수는 적다.
번거롭기도 하고 문장력도 없고...하하..

요즘은 어떤가?
이메일이라는 전자메일이 있어서 언제어디서나 자유롭고 간편하게 보낼수있다.
참으로 편리한 세상...하하.

명함을 받아보면 항상 명함 내용중 이메일주소는 기본이 되었고 오히려
이메일 주소가 없는 명함이 이상할 정도다.

헌데 명함들을 받아보던가 업무상 필요해서 상대방의 메일주소를 받아보면
아...왜이리 복잡하고 길고 암호화 해놓은 메일들을 볼때가 있다.
가까운 사람이라면 이야기를 해줄텐데 하는 아쉬움이 남는 대목이다.


" 이메일이 많이 기네요...하하"


물론 내가 아는단어 내가 잘 사용하는 단어로 가입을 하려하니 당연하다.
그렇치만 이메일을 주는 사이트가 단하나 밖에 없다면 당연하겠지만..
이메일을 주는 사이트들은 아주많다.
그 수많은 사이트들을 가입할때마다 나의 단어로만 가입을 할것이 아니라
대외용으로 쓰기위한 이메일을 하나쯤은 만들어도 좋은데 말이다.

이메일이나 도메인이나 암기하기가 쉬워야 많은사람들이 쉽게 올수있고
쉽게 전달을 할수 있다.

포털사이트에 이메일을 만들때는 한계가 있다.
하지만 숫자를 조합해서 그 포털에서 규정한 문자수에 맞출수도 있을것이다.

도메인을 만약에 구입을 했다면 나만의 도메인에 나만의 이메일은 얼마든지
만들수 있다.

일부는 또 자주쓰는 나만의 단어를 이곳에 까지 접목시켜서
이메일 주소를 길게 하는 사람도 있다는 사실...습관인가..ㅋㅋㅋ

포털에서 주는 이메일만큼 기능적,편리성에선 약간 뒤쳐져도 나만의 이메일을
만들수 있는거 아웃룩으로 보기불편하고 설정하기 불편하다면
자주사용하는 포털이메일에 외부메일을 설정해서 사용해도 되고..
메일포워딩 사이트를 이용해도 되고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을것이다.

하나쯤은 대외용으로 사용하기위한 짧고 쉬운이메일 한번 만들어보시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

l
r
1 ··· 87 88 89 90 91 92 93 94 95 ··· 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