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istyle.net

이야기 하나,


23년도 후딱 지나가는군요
시작한지 엊그제 같은데 시간이...
크리스마스도 얼마 안남았네요
미리미리 크리스마스
즐거운 시간 되세요


이야기 둘,


unistyle쩜넷
도메인도 얼마남지 않았네요
내년이면 끝나는데 연장을 안하려고요.
예전 처럼 쓰임새가 없군요.
참 오랫동안 사용했는데요.
2003년부터인가? 여하튼 개인홈페이지 운영할때
많이 홍보도 했던 도메인입니다.




보유도메인이 한때10개 정도 있었는데
개인홈페이지 문닫고서 줄곧 티스토리 블로그에
연결해서 사용했는데 나쁜 도메인 업자 만나서
도메인 뺏겼다가 다시 찾고 우여곡절이 많은
도메인이라 아쉽지만 ...

앞으로는,
unistyle.tistory.com

연결이 끊어지면 자동으로 티스토리 전용 주소만
남겠죠.


이야기 셋,


이곳 블로그가 알림이 안와서?
블로그 관리를 안해서가 맞겠죠 하하
댓글 또는 방명록의 글을 한참후에 보게 되니
서운해 하지 마세요.ㅋㅋ

온라인상에서 아래 사진의 프로필을 본다면
99% 저일겁니다.하하


팔로워 하세요?









'하늘연달(10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4년  (0) 2024.02.07
지난날  (0) 2023.04.02
Adieu 2022  (0) 2022.12.11
내가 사는 이곳  (4) 2022.05.01
말한대로 생각한대로  (0) 2020.09.18

0
l
r
1 2 3 4 5 ··· 147